홈 > 소식/보도 > 논평/보도
논평/보도

자유한국당 대구국회의원 대한민국 국회의원 맞나

더불어민주당대구시당 0 37

자유한국당 대구국회의원 대한민국 국회의원 맞나

- 자유한국당 대구의원 국군의날 기념식 전원 불참 -


1일 대구 공군기지에서 열린 제71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전원 불참했다.

한국당 대구시당은 이날 정종섭 위원장 명의의 보도 자료까지 내고 국군의 날 행사 불참을 선언했다.


국가의 국방·안보까지 정쟁의 도구로 이용하는 대구 한국당 의원들의 행태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


이번 국군의날 행사는 69년간 영남 내륙지방의 관문이자 공군의 핵심기지로 영공 수호의 핵심 임무를 수행해온 대구공항에서 역대 처음으로 열리게 된 것으로 그 의미가 크다. 더욱이 대통령까지 참석하는 지역의 국가적 행사에 지역 국회의원들의 불참 선언은 누구를 위한 행태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강한 국군의 임무수행 태세와 능력을 보여주는 데 주안점을 둔 이번 행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은평화는 지키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내는 것이라며 한반도에 사는 누구나 자자손손 평화와 번영을 누리며 살아야 한다. 우리 군의 강한 힘이 그 꿈을 지켜주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강한 국방력을 가진 우리 군을 믿고 지난 유엔총회에서 전쟁 불용을 선언과 비무장지대의 국제 평화지대화를 제안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처럼 우리 군의 용기와 헌신으로 이루어낸 한반도 평화라는 큰 성과를 무시하는 이러한 행태는 다변화한 안보 환경 속에서 혁신을 통한 최강의 군대로 거듭나고 있는 우리군에게도 누를 끼치는 행위임을 명백히 알아야 할 것이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온 나라의 힘을 모아야 하는 국방·안보·외교 분야까지 정쟁의 도구로 이용하는 정치 행태를 멈추고 한반도의 평화와 국가 발전, 대구 미래를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명심하기 바란다.



2019. 10. 2

 

더불어민주당 대구광역시당


0 Comments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