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소식/보도 > 논평/보도
논평/보도

“너나 잘하세요.”

더불어민주당대구시당 0 138

너나 잘하세요.”

 

곽상도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아들의 퇴직금이 화제다. 6년 근무하고 50억 받았다.

 

이게 로또다. 아니다. 아니 요새 로또 50억 당첨은 없으니 해외 복권 수준이다.

 

곽의원의 발언도 화제다. 열심히 일하고 퇴직금 받은 것이니 잘못은 없단다세상에 어떤 회사가 대리급 말단 사원이 6년 일했는데 50억을 준다는 말인가이 정도 금액이면 곽상도 의원 아들이 거의 천화동인 8호 아닌가?

 

곽의원이 2030 박탈감을 이해한다고 했지만 그런 좋은 자리에 자기 아들 말고 대구 청년을 취직시켰다면 앞뒤가 맞다. 그러나 뒤로는 꿩먹고 알먹고 국물까지 잡수고 계셨다. 그러고는 시원하게 탈당해버렸다.

 

나아가 이 문제는 전형적인 카르텔 냄새가 난다. 아버지가 아들 취직 제안한 점, 대주주와 곽상도 의원이 오랫동안 친분이 있었던 점, 아들이 근무하면서 문화재 발굴 문제가 있을 때 본인이 해결했다는 점(그때 우연히 곽상도 의원이 국회 교문위원이었다!!) 등 석연치 않은 점이 한 두 가지가 아니다.

 

문재인 정부 저격수로 활동한 곽상도 의원에게친절한 금자씨의 이영애 배우가 한 유명한 대사를 전해드린다.

 

너나 잘하세요.”

 

2021. 9. 27


더불어민주당 대구광역시당

0 Comments
Category